태터툴즈와 블로그

PC사랑과의 인터뷰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한국어

'MS/구글/애플의 대표격 블로그 3人의 삶'

PC사랑
조진광 기자님의 요청으로 ’07년 12월 20일쯤 3,4일 정도 시간을 투자해서 인터뷰를 작성했습니다. 위 사진처럼 이번달 PC사랑(1월호)에 저의 인터뷰가 나옵니다. MS의 대표 블로그서의 인터뷰 내용입니다.

인터뷰는 질문에 대답하는
형식이었는데, 저를 조금이라도 더 소개하고픈 마음에 생각나는대로 다 적었답니다. 질문의 내용은 저에 대해서, 그리고 블로그와
비스타에 대해서 묻는 것들이었습니다.

Document Icon
비스타의 문서 아이콘.
인터뷰 요청을 늦게 받아서 촉박한 시간 안에 작성하느라 저녁에 내무실에서
쓰기도 하고, 시간이 나는대로 답변하는 데에만 집중했습니다.

다 써서 보내고 나니 부끄러운 점들이 많이 보이더군요. 어떻게 보면
제 블로그 자체에서도 저의 헛점이 많이 들어나고 미숙한 부분들이 숨김 없이 드러나 있습니다.

저도 윈도우 비스타에 대해 다 알고
글을 쓰는 것은 아니랍니다. 다루고 싶은 부분이 생겼을 때, 자료를 모으고 직접 만져 보고 주변의 조언을 얻어서 하나씩 배워
갑니다. 이 부분들을 모아 포스팅을 하고 있지요.

그리고 쓰고 나서 살펴 보면 어색하거나 이치에 맞지 않는 부분들이 참 많습니다.

이런 부끄러운 부분을 감수하면서도 글을 올리는 건 단순히 ‘재미있어서’와 ‘좋아서’라는 이유 때문입니다. 인터뷰의 마지막 부분에서 블로그를 권하는 글을 적었습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마음에 드는 부분이기도 했구요.


블로그에서 ‘사람을 대하는 기준은 한가지 – 블로거인가 블로거가 아닌가’라는 슬로건을 오래 내걸었습니다. 블로그를 하세요. 저는
주변 사람들에게 블로그를 많이 권합니다. 내가 관심있어 하는 분야에 관해서 써도 좋고, 가쉽거리나 일상 생활을 이야기해도
좋습니다.

블로그를 통해 ‘기회’를 얻을 수 있고, ‘실력’을 쌓을 수 있습니다. 성과가 없다고 하더라도 그간 꾸준히 포스팅
했던 글들은 오랜 추억이 되어 남을 겁니다. 저는 부디 많은 분들이 블로그를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이야기를 나누고
싶습니다. 고맙습니다.

미숙하지만 용기를 내어 봅니다. 앞으로 더 나아질 수 있다고, 더 나은 것을 이룰 수 있다고 믿으면서 말이죠.

덧붙여서:
그러고 보니 인간 박광수(아크몬드)가 잡지에 나온 것은 처음이군요. 인터뷰 내용 전부를 올리는 것은 다음달이나 그 이후로
하겠습니다. 질문 내용이 상당히 괜찮아서 나중에 제 웹사이트인 archmond.net 에서 소개 about 페이지로 사용하는
것을 고려중입니다.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한국어

13 Comments

Click here to post a comment
  • 제 블로그가 작년 PC사랑 추천 블로그에 오르고.. 이번 신년호에 제가 소개되었습니다.. 사실 12월에 PC사랑의 모 기자분께서 인터뷰를 요청하셔서 응해드렸는데.. 바로 실렸네요.. hoogle님, 아크몬드님과 함께 실렸습니다.. 귀차니즘으로 인해.. 그냥 스캔해서 올립니다..ㅡㅡ 맥에서는 축소되어도 잘 보이는데.. 윈도에서는 잘 안보이는듯 합니다.. 클릭해서 보세요..^^ 이 포스팅에 한해서만큼은 PC사랑측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퍼가지 마시길 바..

  • 아크몬드님 축하드립니다.
    블로그에 글을 쓰는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겠습니다만, 말씀처럼 “좋아서” “즐거워서”만큼 커다란 힘은 없을 것 같습니다. 즐거움 속에는 다른 블로거들과의 교류도 있을테고, 자신의 생각과 기록을 남기고 함께 고민하는 즐거움도 있을테고 정말 수없이 많은 즐거움이 연속해서 이어지기에 블로그를 꾸준히 할 수 있는 것 같습니다^^

  • 오오-
    잡지 데뷰 축하합니다 -0-

    나중에 꼭 관련기사를 봐야겠네요.

    닥터지킬님도 같이 나가신걸로 알고있는데… 여러분들이 모두 다 궁금하네요 🙂


  • 서점에서 슬쩍 보고 지나쳤는데 구입할껄 후회되네요~
    인터뷰 축하합니다.

  • 안녕하세요;;저도 pc사랑에서 보고 이렇게 글을남깁니다..
    최근들어 비스타에 관심이 갔었는데 좋은 정보를 볼수있어 감사했습니다.;;

  • 지난 10월말쯤 다음 홍보팀을 통해 월간 ‘PC사랑’ 인터뷰 요청을 연락 받고는 취재를 맡은 PC사랑 조진광 기자님과 통화를 했었다. IT와 디자인이 성격상 다르지만 많은 부분에서 공통점이 많은 것 같아 몇 분의 디자이너를 추천 받아 그들의 디자인 이야기를 실어보고자 인터뷰 하고 싶은데 추천받은 디자이너 중 한 분이 디자인로그 블로그를 운영하는 마루라고 했다. 인터뷰 요청을 받으면 늘 긴장되는 것은 어쩔 수 없는 일인가 보다. 어떤 질문을 해올지 자..

Archiv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