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되지 않음

작심삼일?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한국어

지금 기분상태는 Ctrl + Alt + Del 키에도 반응하지 않는다는...
기분이 침울합니다…

알바를 그만뒀거든요.

사장님(?)에게 2시간동안 내내 잔소리를 듣고 나니 화가 나는 것이 아니라 제 자신이 바보같아 지더군요.

사람이 이렇게 미워 보이기는 처음입니다.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뼈저리게 느낀 것은

결정은 작은 것이라도 정말 신중하게 해야 한다는 것이었습니다.

이런 것들을 겪으면서 아픈만큼 성숙해지리라 믿습니다.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한국어

19 Comments

Click here to post a comment
  • 힘내세요…그래도 좋은 경험하였다고 생각하시고 다음에 직장구하실 때는 정말 신중히 하세요..^^
    아자자!! 화이팅~

  • 기분이 메인보드가 나갈정도까지 되지 않으신게 다행이군요.

    기분을 리셋하고 다른 좋은일을 생각해 보세요.

    그리고, 담배연기는 확실히 편의점이 없더군요(…)

  • 단 며칠동안 일한 품값도 받았겠죠?
    이젠 대학 신입생이니.. 대학생활을 만끽하십시요..
    그런데… 그 사장이란 분 2시간 내내 잔소리만 해는 것을 보아하니.. 할 일이 없는 사람 같습니다..

  • 2시간의 잔소리는 너무한듯…-_-; 맘에 담아두지 마세요~
    오늘 아침엔 날이 구리구리 하더니~ 이젠 제법 햇볕이~^^ 기분 업~!

  • 2시간 내내 잔소리??
    내참… 잔소리를 그렇게 하는 사장님도 그다지 썩 좋진 않을것 같은데요~
    한 번 얘기하고 끝내야지..그걸 2시간 내내 얘기한다면… ㅉㅉ…
    뭔 일 있었는지 모르지만 힘내세요~
    더 좋은 알바자리가 나올겁니다~ 아싸아~ 화이팅~!!

  • 허허, 10분만 잔소리들어도 잔소리한 사람 어떻게 할지 걱정인데… 2시간을 들으시다니… 존경스럽습니다.

    아, 늦지만 전설의 인간 탈출을 축하합니다. 😀

Archiv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