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되지 않음

하이텔 최후의 날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한국어

오늘(2004/7/17)부로 하이텔이 문을 닫았다. 물론 파란이라는 다른 이름으로 다시 출범.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한국어

Archiv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