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툴즈와 블로그

Windows 7 세미나에 참석했습니다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한국어

작년 6월, 태터앤미디어(TNM)헤럴드경제에서 만들어 준 자리인 ‘파워블로거 IT 기업에 가다’한국 마이크로소프트편에 참석한 이후, 두 번째로 Microsoft Korea에 방문했습니다.

장안의 화제인 윈도우 세븐(Windows 7)에 대한 MSDN 토요 세미나를 보러 갔지요.

2월 14일, 밸런타인 데이에 진행되는 세미나였기 때문에 그날 행사장에 온 분들이 모두 솔로가 아닌가 하는 의심도 했었는데요, 평소 유심히 지켜 보던 주제라 부담 없이 들을 수 있었습니다.

오전 6시에 버스를 기다리는 중. 온통 깜깜하더군요.
6시 25분, 구포역에 도착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열차를 타기 위해 바삐 움직이고 있더군요.
열차를 기다리며.. 쌩하니 달려가는 모습을 바라봅니다.
두근두근.. 부산 촌놈의 설레임.
서울역 도착~ 역시 서울은 공기가 틀려요.(대기오염...^^;)
같이 가기로 한 무적전설님(theprojecty.net)을 기다리는 중.
지하철 사당 역에서 갈아타서..(부산 지하철과 같은 스크린도어가 있더군요)
선릉역에 내려 걷다 보니, 거리에 가판대를 설치해서 잡지를 파는 모습이 신기했습니다. 부산에선 거의 볼 수 없는 풍경이거든요.
한국 Microsoft에 도착하니 이미 많은 분들이 세미나 참석을 위해 와 계시더군요. 등록을 위해 줄 서 있습니다.
시작 전 대기. 조용합니다.
오옷~ MSDN Popcon(blogs.msdn.com/popcon) 캐릭터가 돌아다니는군요..ㅋㅋ
가로로 넓은 세미나장은 3등분해서 각각의 스크린이 설치되어 있었습니다. 전 제일 왼쪽 구석에 있었습니다.
세미나 등록시 나누어 준 Visual Studio 2008 홍보물.
세미나 안내서입니다. 제일 밑에 관련 블로그들이 있었는데, 특이하게도 새로운 홈페이지(iamadeveloper.co.kr)가 소개되어 있더군요.
아쉽게도 제 블로그는 나와 있지 않더라구요..ㅎㅎ
세미나장 안에서 무적전설님 맥북에 실시간으로 Windows 7을 설치하는 중입니다
윈도우 세븐이 설치되는 중이지요.
빠른 설치, 진행 속도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휴식 시간입니다~
무적전설님 MS 안에서 구글링 중>>
발표자이신 서차장님 사진은 이것 밖에 없네요. 문 앞에 계시죠?
맨 뒷자리라 스크린이 잘 보이지 않는 관계로, 무적전설님 맥북에서 발표 자료 동시 상영(?) 중입니다.
세미나가 종료되면 이 설문지를 작성해서 제출해야 했습니다. 저는 맨 마지막 부분에 여러 블로그들의 포스트를 반영해 달라는 요청을 적었습니다.ㅎㅎ
기다리던 Windows 7 데모 시간! 둥둥둥~ 향상된 UI, 멀티 터치!
세미나가 끝나고, 서차장님을 기다리는 중.
MS MVP Lead이신 최재호님 간판(?)도 찍어 봅니다.
돌아 오는 열차 안에서는 죽은 듯이 자고 있었습니다.
부산역에 도착했을 때는 새벽 6시가 다 되어서였습니다.
집에 돌아와서 선물 받은 초콜릿을 개봉해 봅니다. 다행히도 녹진 않았더군요.
Windows 7 Beta, Visual Studio Team System 2008 평가판도 사용해 봐야 겠네요.

강사소개 - 서진호 차장
세미나가 끝난 뒤에는 꼬알라님, 중스님, 절대미녀님 등도 만나뵐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발표자이신 뽐뿌맨(서진호)님, 그리고 함께 세미나에 참석했던 무적전설님과 함께 블로깅, 윈도우 세븐, 윈도우 모바일에 이르기 까지 많은 이야기를 했습니다.

한국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새로운 패러다임(Windows 7, Windows Server 2008, Visual Studio 등)을 제시하기 위해 많은 활동을 하는 모습에 보며, 과연 어떤 결과가 있을지 궁금해 지더군요.

이러한 변화의 흐름에 저도 늦지 않도록, 분발해야 하겠다는 생각이 든 서울 방문이었습니다. 앞서 가는 사람들에게는, 배울 점이 많은 것 같아요.

이번 Windows 7 세미나 관련 링크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한국어

8 Comments

Click here to post a comment
  • 잘 봤습니다…
    뭐, 연인을 데리고 올 수도 있는… (그런 데에 왜 데리고 오냐?!)

    하여튼, 갔다오시는 데 24시간이 걸리신 건가요? 와우…

  • 우와. 좋으신 시간 보내신 것 같군요 ^_^
    잘 보았습니다. 저도 고등학교 빨리 끝내고 저런 곳 좀 들락날락 거려봐야 되는데 말입니다 ㅎㅎ

  • 역시 좋은 동네에 살아야 하나 봅니다.
    이 동네에서 해도 못 갔을 것 같지만…

    월정

  • 다녀오시느라 고생하셨네요 🙂
    어여 서울로 진출하세요!
    나름 살기 괜찮다는… 쿨럭…

  • 다녀오느라 수고하셨습니다..
    그럼 이제 비주얼 스튜디오 2008로 윈도7의 개발을 할수있게 된건가요?
    으음 그럼 이제… 윈도7으로 넘어가야하는건가?
    아직 비스타가 익숙한데..-ㅁ-a

  • 음…
    Visual Studio 2008 평가판은 의외로군요.
    현재 2010 CTP가 테스트 중이거든요.
    그에 반해서 Windows 7은 테스트 버전인데도 적극 배포를 하네요.
    윈도우즈쪽이 급하긴 급한가 봅니다 ^^;

Archives